본채 내 공용거실본채 3번방
지금은 사진과 다릅니다  창문을 통채로 넒혀서 출입구로 만들고  앞에 장독대가 보이고
정원이 보입니다
본채 3번방, 아름다운 정원이 있는 한옥 스테이 이오당
본채 3번방, 아름다운 정원이 있는 한옥 스테이 이오당


Privatzimmer

8 Gäste

1 Schlafzimmer

Bitte leg die Anzahl der Erwachsenen fest.
Erwachsene
1
Bitte leg die Anzahl der Kinder fest.
Kinder
Alter: 2–12 J.
0
Bitte leg die Anzahl der Kleinkinder fest.
Kleinkinder
Unter 2 J.
0
Höchstens 8 Gäste. Kleinkinder werden nicht in die Gesamtzahl der Gäste eingerechnet.
Dir wird noch nichts berechnet

이 객실은 이오당의 주건물 내에 위치한 객실이며, 공용거실과 각각의 개인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초입에 공용거실이 있어 새로운 사람들과의 색다른 추억을 쌓을 수 있습니다. 거실은 공용이지만 개인실은 각각 나뉘어져 있습니다.


Der Wohnraum
Schlafzimmer: 1
Bett:
Check-in: Jederzeit nach 14:00
Check-out: 11:00
Art des Zimmers: Privatzimmer

Ausstattung

Preise
Zusätzliche Personen: 12 / Nacht bei mehr als 2 Gästen
Wochenendpreis: 142 / Nacht
Kommuniziere immer über Airbnb
Um deine Zahlung zu schützen, solltest du niemals außerhalb der Airbnb-Website oder -App kommunizieren oder Geld überweisen. Erfahre mehr

Hausregeln
Der Check-in ist jederzeit nach 14:00

Stornierungen

Streng

Wenn du bis 7 Tage vor deiner Reise stornierst, erhältst du eine Rückerstattung in Höhe von 50 %. Wenn du innerhalb von 7 Tagen vor deiner Reise stornierst, ist die Buchung nicht erstattungsfähig.


Sicherheits-Features
Rauchmelder
Feuerlöscher

Verfügbarkeit
1 Nacht Mindestaufenthalt.

3 Bewertungen


Genauigkeit der Angaben
Kommunikation
Sauberkeit
Lage
Check-in
Preis-Leistungs-Verhältnis
Nutzerprofil von Sue
Juli 2017
Her place is very beautiful and cozy. This is the best place I ever stay. The host is very kind and all places to visit are nearby. Strongly recommend this house to people who wants to experience Korean traditional architecture, Han-ok!

Nutzerprofil von 성은
Mai 2017
33개월 아이와 함께한 편안한 가족여행이었습니다. 걸어서 주변구경 하기도 좋은 위치였고 숙소는 조경도 너무 예쁘고 깨끗해서 다음에 오면 또 방문하고 싶어졌습니다. 쿨하고 부지런하신 사장님 덕에 잘 쉬다 왔습니다

Nutzerprofil von Elly
September 2016
예쁜 숙소에서 잘 머물다 왔습니다. 초행길에 비슷비슷한 한옥들이 많아서 숙소를 찾아가는 것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직접 나와서 알려주셔서 잘 도착할 수 있었어요. 친절하게 대해주셔서 감사드려요.

Dieser Gastgeber hat 131 Bewertungen für andere Unterkünfte.

Andere Bewertungen ansehen

Jeonju-si, SüdkoreaMitglied seit Juli 2015
Nutzerprofil von 금숙

쉼 없이 질주해온 인생의 뒤안길에서 쉼표를 찍어야 할 때쯤, 인생의 여정에서 정을 나누어온 아름답고 소중한 인연들과 내 고향 전주에 발길 닿으면 모든 것을 내려놓고 따스한 차 한 잔, 소박한 된장찌개 뚝배기 한 그릇과 제철나물 조물조물 손 맛나게 버무리고 소반에 마주앉아 반주 한잔에 정담 나누며 그렇게 노후를 마무리 하고 싶은 작은 소망 하나가 오래전에 있었습니다.

그 어떤 서양 건축물 보다 한옥이 좋았고 그 진정한 맛은 마당이라는 생각을 더해 지금껏 소장해온 나무와 수석들을 마당에 이오당 이라는 이름으로 내려놓았습니다.

인연 닿아 찾아오시는 분들 모두 일상의 무거움은 여기에 다 비워놓고 고향집 툇마루에서의 편안함으로 오목대의 정기를 담은 이오당의 기를 품어 가시고 좋은 일만 있으시기를 소망합니다. :)

Sprachen: 한국어
Antwortrate: 100%
Antwortzeit: innerhalb einer Stunde
Genaue Informationen zum Standort erhältst du, nachdem deine Buchung bestätigt wurde.
Ähnliche Unterkünfte